본문 바로가기
雜說/아빠성장일기

아들이 처음으로 자기 이름을 말하다

by 자작나무숲 2010. 6. 22.

좀 전에 집에서 전화가 왔습니다.

아내는 아들한테 이름을 물어보라고 합니다.

아들한테 이름이 뭐냐고 물어보니 느릿느릿 또박또박 자기 이름을 말합니다.

아들이 태어난 이후 처음으로 아들이 자기 이름을 불렀습니다. ^^;;;



애들 크는거 참 금방이다.

'雜說 > 아빠성장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울아들 세번째 생일잔치  (1) 2010.10.10
파워레인저가 한․미 공조 위협한다?  (0) 2010.06.29
아들이 처음으로 자기 이름을 말하다  (5) 2010.06.22
무당벌레와 우리 아들  (0) 2010.05.04
울아들 언어사전  (2) 2010.02.19
질투에 관하여  (9) 2009.10.15

댓글5